조회 수 15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TRPG란 지방에 사는 사람에게는 참으로 접하기 힘든 취미입니다.

주변에 그런 거 잘 아는 사람이 있지도 않고, 해볼만한 사람이 잘 모이지도 않지요.

그래서 TRPG는, 저에게는 일일플레이 행사 때 정도나 즐길 수 있는 아주 귀한 취미죠.

 

친구에게 Magica in TRPG를 소개받고는, 갈까말까 고민을 좀 했습니다.

거짓말입니다. 바로 신청했어요. 고민은 무슨 테이블 신청할까 생각할때나 좀 했습니다.

 

그리고 제 선택은 옳았습니다. 

 

저는 TRPG의 롤 플레잉을 좋아합니다. 아주 좋아해요.

 

TRPG 경험이래봐야 겨우 일일플레이 행사 한 번, ORPG로 두 번, 그나마도 제대로 끝을 내지도 못했던 저로서는 캐릭터 빌딩이나 룰의 핵심적 요소 같은 것은 너무 어려운 이야기입니다.

 

그런 제가 TPRG를 좋아한다고 할 수 있는 것은 롤 플레잉이 제가 정말로 좋아하는 분야이기 때문이죠. 게임 캐릭터가 되어 캐릭터 연기를 하는 것은 굉장히 재미있는 작업입니다. 혼자 해도 재미있고, 받아주는 사람이 있으면 더 재미있지요.

 

그런 의미에서, 이번 행사는 마스터를 굉장히 잘 만났다고 생각합니다.

 

마스터 토레로르 님은 제가 무슨 롤 플레이를 들이대건 가리지 않고 전부 다 잘 받아주셨어요. 제가 경험이 적어서 실력있는 마스터분들이 다 이러신지는 잘 모르지만, 최소한 토레로르 님은 제가 원하는 바를 게임 플레이 내에서 전부 이룰 수 있게 받아주시는 그런 스타일의 마스터셨습니다. 피터슨, 앤더슨, 파커가 아직도 기억나는군요.

 

플레이에서 기억에 남았던 것은 역시 NPC입니다. 살아 숨쉬는 생명을 얻어 플레이어들이 애착을 갖게 되는 NPC라는 건 TRPG 플레이 썰에서나 들어봤지 직접 보게 된 건 처음이었어요. 

 

 

카페 마지카는, 훌륭합니다.

아늑하고, 편안하고, 굿즈들은 환한 곳에 자신을 잘 드러내고 있지요.

잠깐 통화하느라 루프탑에도 올라갔었는데 거기도 괜찮더군요.

음료가 어마어마하게 맛있었습니다. 커피를 안좋아해서 소다와 레모네이드를 시켰는데, 소다가 위에 올라간 아이스크림이랑 어울려서 맛이 끝내주게 좋았어요. 레모네이드는 아주 청량하고 시원했고요.

 

비기닝 아이돌 테이블 분이 끝나고 펜라이트를 사장님께 반납하시는 걸 보고 사장님거였냐고 여쭤봤더니 그렇다고 하시더군요. 그 펜라이트의 색은 레이카색이었고 굿즈들 중 가장 큰 건 레이카 입간판이었죠. 사장님은 레이카P셨던 걸까요? 만약 그렇다면 저는 처음으로 저 말고 다른 레이카P를 본 게 되겠군요. 지방이라 멀어서 자주 못 가는 게 아쉽네요.

 

예전 TRPG 일일플레이 행사 때는 제가 후기를 어떻게 썼는지 기억이 안 나는군요. 제가 후기를 제대로 쓴 건지 확실치 않네요. 생각나는대로 막 쓰고 있습니다. 부디 다음 번에는 이렇게 저번 플레이가 어땠는지 기억도 안 날 정도로 오랫동안 공백기를 거치지 않고 빠른 시일 내에 다른 TRPG 플레이를 체험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이상입니다.

 

감사합니다.

 

photo_2019-05-29_20-08-18.jpg

 

 

?
  • ?
    토레로르 2019.06.03 06:16
    후기 감사합니다! 다른 행사에서 또 뵈었으면 좋겠네요.
    사진도 좀 더 잘 찍어드렸으면 좋았을텐데.. 사진 찍는 실력이 일천하여 쮸륵...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도돈토후 방 정리가 8월 1일에 예정되어 있습니다. Lenn 2019.07.01 14
공지 MAGICA IN TRPG 개최 (마감) 3 file title: [러브라이브] 마키EX노도치 2019.04.30 1104
공지 (필독) 도돈토후 방 정리 빈도 축소 변경 안내 (매달 2회 → 매달 1회) Lenn 2018.10.16 487
공지 (필독) 도돈토후 방 자동삭제 기간이 3일로 단축됩니다. 1 Lenn 2018.05.01 1054
공지 운영진 추가 임명 알림 title: [러브라이브] 마키EX노도치 2017.10.17 682
공지 헌터홀 관리자 명단 (2017.10.18) title: np2의사양반 2017.01.05 859
공지 헌터홀을 처음 찾아오신 분들에게 3 title: np2의사양반 2016.03.17 2966
공지 헌터홀 이용 규정 안내 4 title: (GC) R-맨니모나 2015.02.11 2340
88 후기 2019.05.25 마지카 in Trpg 인세인 시나리오 'Numberless Day'z' 마스터링 후기 1 토레로르 2019.06.03 19
87 후기 [Magica in trpg]코노스바 플레이 후기 1 oELQUINESo 2019.05.30 28
86 후기 [Magica in trpg] 메탈릭 가디언 후기 우주병아리 2019.05.29 13
» 후기 Magica in TRPG 인세인 플레이 후기 1 file 즐거운남자 2019.05.29 15
84 후기 <MAGICA IN TRPG> 인세인 플레이어 후기 1 바다 민달팽이 2019.05.29 18
83 후기 [Magica in TRPG 1회] 비기닝 아이돌 후기입니다. 2 Periwinkle 2019.05.29 17
82 후기 <MAGICA IN TRPG> 코노스바 플레이어 후기 솜다리 2019.05.28 27
81 후기 <MAGICA IN TRPG> [메탈릭 가디언] 후기 file title: (포켓몬) 치코리타윤모군 2019.05.28 56
80 후기 [Magika in trpg 1회] 편도용사 후기 1 nefos 2019.05.25 50
79 후기 [MAGICA IN TRPG 1회] <비기닝아이돌>간단 후기 file 카인 2019.05.25 54
78 시나리오 <MAGICA IN TRPG> 시노비가미 - 하크 file title: [러브라이브] 마키EX노도치 2019.05.08 117
77 시나리오 <MAGICA IN TRPG> 코노스바 TRPG - 위그드라셀 file title: [러브라이브] 마키EX노도치 2019.05.08 156
76 시나리오 <MAGICA IN TRPG> 편도용사 TRPG - 광제아 file title: [러브라이브] 마키EX노도치 2019.05.08 67
75 시나리오 <MAGICA IN TRPG> 메탈릭 가디언 - 디로버 file title: [러브라이브] 마키EX노도치 2019.05.08 87
74 시나리오 <MAGICA IN TRPG> 인세인 - 토레로르 file title: [러브라이브] 마키EX노도치 2019.05.08 121
73 시나리오 <MAGICA IN TRPG> 비기닝 아이돌 - 노도치 file title: [러브라이브] 마키EX노도치 2019.05.08 122
72 후기 <JST 4th> 블러드 크루세이드 '만월의 사냥꾼' 후기 file 덫P 2018.08.22 49
71 후기 <JST 4th> 8월 11일 퇴역의 전장 후기 1 file 과즙기 2018.08.14 60
70 후기 <JST 4th> 착란도시의 패치페이스 후기 1 이레인 2018.08.14 72
69 후기 4th 행사 후기 광제아 2018.08.14 4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 5 Next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