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63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8/11 제알스테 / 퇴역의 전장 후기 >>

 

KakaoTalk_20180814_200207612.jpg

 

안녕하세요. 리체/과즙기 입니다.

2017년 4월 2일에 진행한 'TRPG [email protected] JRPG STAGE' 이후 오랜만에 참석해 플레이를 즐겼습니다.

당시 참석해 즐긴 플레이가 첫 TRPG였던만큼 감회가 새로웠네요.

 

역시 이런 행사가 처음 TRPG를 시작함에 있어 이상적인 환경이라고 다시 한번 느끼게 됩니다.

어느정도 검증된 마스터들의 진행, 부담없이 정해진 시간내에 진행하는 플레이, 초보 TRPG 플레이어에 대한 타 플레이어의 배려 등이 강점이라고 생각합니다.

 

우선 과거와 비교했을 경우 아래와 같은 변화를 느낄 수 있었습니다.

 

1. 행사 장소가 넓어진 것

2. 풍부한 사은품

3. 테이블들이 인접하다보니 집중이 흐트러지면 마스터나 타 플레이어의 말을 놓침

(특히 중앙쯤에 위치한 테이블이라 더 그랬던 것 같습니다)

 

 

#플레이

오랜만에 뛰어보는 메탈릭 가디언 TRPG였습니다. 감이 죽은 것 같아 걱정했는데, 플레이를 진행하며 조금씩 살려낼 수 있었습니다.

 

1. 약간의 사고로 인해 시작시간이 타 테이블에 비해 늦었음에도 불구하고, 정해진 시간에 에필로그까지 모두 진행가능했다.

 

2. 열쇠 및 운명점이란 하우스 룰을 통해 캐릭터 생성 및 RP 방향을 쉽게 잡을 수 있었다.

 

3. 상태이상 등을 통한 적절한 전투 난이도, 모두가 다양하게 활약할 수 있는 전투씬

 

4. 씬 장면을 한장소로 정한 덕분에 시간선이 난잡해지거나 따로 노는 캐릭터가 없었다

 

5. 소대장의 전술카드는 너무 많은 생각을 하게 만든다. 이런 행사용으로 쓰기에는 조금 부적절해보이며 적이 가지는 이득을 줄일 필요성이 있어보인다.

 

6. 아이템...아이템...왜 내가 필요한 아이템은 다른 사람에게...

 

 

#플레이어 및 마스터

@PC2 - 초록물풀

캐릭터 : 더크

 

소대장님...우리 소대장님... 

스스로도 고통받는 캐릭터를 즐기며, 내면이 복잡한 캐릭터를 잘 연기해주셨습니다. 

리얼한 기체임에도 불구하고 기술명을 외치며(리로드!, 파이어!) 신나는 전투 RP도 해주셨습니다.

 

초록물풀님의 더크란 캐릭터가 없었다면 이 소대는 정말 막장으로 흘러갔을 것 같습니다(...)

그만큼 소대의 중심을 잡아준 캐릭터를 연기해주셨다고 생각합니다.

 

 

@PC3 - 헬파이어

캐릭터 : 유이

 

어렵다고 생각된 열쇠(컨셉제공)를 예상하지 못한 방향으로 풀어내주셨습니다.

거기에 사전 논의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PC1에서 설정으로 제시한 캐릭터를 흡수, 놀라운 서포팅을 보여주셨습니다.

 

거기에 남의 열쇠도 뜯어내는 RP력까지... 다른 플레이어를 빛날 수 있게 서포팅해주신 최고의 플레이어라고 생각합니다.

 

 

@PC4 - 윤모군

캐릭터 : 마시 테일러

 

시빌워가미에서 느낀거지만, 항시 풀파워전개의 RP력. 언제나 장전된 로켓. 어디에 드랍해도 살아남을 수 있는 세기말 플레이어

 

제시된 카드를 독자적으로 해석, 재미있는 캐릭터를 만들어주셨습니다.

또한, 제시된 설정을 수용해주셔서 더욱 신나는 플레이가 되었던 것 같습니다.

 

 

@마스터 - 아르카딘

마스터...우리 마스터...

다 좋았는데.... 왜...왜...지각을...

 

언제나 느끼는거지만 리액션에 있어서 최고의 마스터 중 한명이라고 생각합니다.

또한, 어떤 제안을 하더라도 안된다고 하기보다 더 적합하게 할 수 있는 방법, 더 재미있는 방법 등으로 안내해주는 노련함이 돋보였다고 생각합니다.

 

무엇보다 악역 및 박사 NPC의 연기는 최고였다고 생각합니다.

 

같이 깔깔 로켓을 쏘면서도 마스터의 역할을 놓지않고 플레이어들이 재미있게 플레이할 수 있도록 마스터링하는 모습이 너무 좋았습니다.

 

 

#전체적인 소감

언제나 느끼는 가성비 좋은 행사입니다.

다음에는 다른 JRPG 룰도 경험해보고 싶네요. 다음에도 열릴 제알마스를 기대합니다.

 

보너스1. 마스터를 애타게 찾던 그 테이블

KakaoTalk_20180814_200204370.jpg

 
보너스2. 받아보아라 최종보스!  엘 인페르노! 이 시엘로! (El Infierno! Y Cielo)!
수정됨_KakaoTalk_20180814_200203830.jpg

 

보너스3. 언제나 풍부한 '그' 마스터의 컴포넌트KakaoTalk_20180814_200203195.jpg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도돈토후 방 정리가 11월 1일에 예정되어 있습니다. Lenn 2019.10.01 14
공지 MAGICA IN TRPG 개최 (마감) 3 file title: [러브라이브] 마키EX노도치 2019.04.30 1213
공지 (필독) 도돈토후 방 정리 빈도 축소 변경 안내 (매달 2회 → 매달 1회) Lenn 2018.10.16 554
공지 (필독) 도돈토후 방 자동삭제 기간이 3일로 단축됩니다. 1 Lenn 2018.05.01 1104
공지 운영진 추가 임명 알림 title: [러브라이브] 마키EX노도치 2017.10.17 706
공지 헌터홀 관리자 명단 (2017.10.18) title: np2의사양반 2017.01.05 880
공지 헌터홀을 처음 찾아오신 분들에게 3 title: np2의사양반 2016.03.17 3121
공지 헌터홀 이용 규정 안내 4 title: (GC) R-맨니모나 2015.02.11 2409
88 후기 2019.05.25 마지카 in Trpg 인세인 시나리오 'Numberless Day'z' 마스터링 후기 1 토레로르 2019.06.03 23
87 후기 [Magica in trpg]코노스바 플레이 후기 1 oELQUINESo 2019.05.30 71
86 후기 [Magica in trpg] 메탈릭 가디언 후기 우주병아리 2019.05.29 19
85 후기 Magica in TRPG 인세인 플레이 후기 1 file 즐거운남자 2019.05.29 18
84 후기 <MAGICA IN TRPG> 인세인 플레이어 후기 1 바다 민달팽이 2019.05.29 23
83 후기 [Magica in TRPG 1회] 비기닝 아이돌 후기입니다. 2 Periwinkle 2019.05.29 18
82 후기 <MAGICA IN TRPG> 코노스바 플레이어 후기 솜다리 2019.05.28 35
81 후기 <MAGICA IN TRPG> [메탈릭 가디언] 후기 file title: (포켓몬) 치코리타윤모군 2019.05.28 62
80 후기 [Magika in trpg 1회] 편도용사 후기 1 nefos 2019.05.25 54
79 후기 [MAGICA IN TRPG 1회] <비기닝아이돌>간단 후기 file 카인 2019.05.25 57
78 시나리오 <MAGICA IN TRPG> 시노비가미 - 하크 file title: [러브라이브] 마키EX노도치 2019.05.08 122
77 시나리오 <MAGICA IN TRPG> 코노스바 TRPG - 위그드라셀 file title: [러브라이브] 마키EX노도치 2019.05.08 188
76 시나리오 <MAGICA IN TRPG> 편도용사 TRPG - 광제아 file title: [러브라이브] 마키EX노도치 2019.05.08 75
75 시나리오 <MAGICA IN TRPG> 메탈릭 가디언 - 디로버 file title: [러브라이브] 마키EX노도치 2019.05.08 90
74 시나리오 <MAGICA IN TRPG> 인세인 - 토레로르 file title: [러브라이브] 마키EX노도치 2019.05.08 128
73 시나리오 <MAGICA IN TRPG> 비기닝 아이돌 - 노도치 file title: [러브라이브] 마키EX노도치 2019.05.08 130
72 후기 <JST 4th> 블러드 크루세이드 '만월의 사냥꾼' 후기 file 덫P 2018.08.22 51
» 후기 <JST 4th> 8월 11일 퇴역의 전장 후기 1 file 과즙기 2018.08.14 63
70 후기 <JST 4th> 착란도시의 패치페이스 후기 1 이레인 2018.08.14 74
69 후기 4th 행사 후기 광제아 2018.08.14 4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 5 Next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