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8.20 01:10

밤이 깊었으니 푸념.

조회 수 34 추천 수 0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뭐랄까…… 제가 참 못된 것 같습니다.

 

헌터 홀이 TRPG 커뮤니티로도 거듭난다면 그건 축하해 줘야 할 일일 텐데.

 

 

 

TRPG를 하지 않는 사람으로서.

 

TRPG에 트라우마를 가진 사람으로서.

 

ORPG에는 TRPG가 대신할 수 없는 고유의 영역이 있다고 생각하는 사람으로서, 저는 점점 소외되어 가는 느낌이네요.

 

 

 

TRPG 커뮤니티에 TRPG를 하지 않는 사람이 남아 있는다는 건 우스운 일이겠죠.

 

TRPG 공포증이 고쳐질 때까지 쉬는 걸 진지하게 고려해 봐야겠네요.

Who's 크로우™

profile

제 마음은 흔들리고, 흔들리고, 또 흔들립니다.

그 때마다 되돌리고, 되돌리고, 또 되돌려 주세요.


또다시 악에 빠져들지 않도록.

같은 실수를 반복하지 않도록.

  • profile
    Lenn 2017.08.20 01:28
    뭐, 어디까지나 이제 메이저가 TRPG쪽으로 기울인다는거지 ORPG를 일절 안한다고 말하는건 아니지만요. 도돈토후도 그대로 돌아갈거고 지금 있는 ORPG팀도 단편게시판도 계속 남을겁니다. 저도 TRPG가 ORPG를 포괄한다고 생각하진 않는 점에서는 TRPG가 대신할 수 없는 부분이 있다는 게 공감되기도 하네요. 분명 TRPG의 장단점이 있으면 ORPG는 다른 장단점이 있기 마련이죠. 그래서 두개는 각각 TR, OR이라 불리기도 하고요. 너무 상심하지 마시길 바랍니다. TRPG에 대해 그동안 소심해있던 헌터홀이 조금의 변화를 거치는거니까요.
  • profile
    title: (GC) N-맨크로우™ 2017.08.21 03:22
    어떠려나요. 글쎄요, 어떠려나요…….
  • profile
    Lenn 2017.08.21 05:29
    어떤 선택을 하시든 존중이야 해드립니다만 글을 보면 OR은 이제 없어! 망했어! 처럼 보이길래 썼었죠. 사실 지금 상황에도 일부 돌아가는 팀을 제하고는 헌홀에서 OR 구인은 희박할 정도로 안되고있습니다. 그 점을 봐서 이기회에 TR로 발을 넓혀 TR러들의 유입과 동시에 그분들 중 일부라도 OR쪽도 관심을 가지게 된다면 어떨까 하는 취지에서 나왔던것이죠.

    실제로 티알클쪽을 보아도 TR/OR 이 각각 활성화되어있는 상황이기도 하고요.
  • profile
    title: (GC) N-맨크로우™ 2017.08.23 21:52
    그런 의도의 글은 아니었습니다. 오해를 빚었군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도돈토후 1차 방 정리가 11월 1일에 예정되어 있습니다. new Lenn 2018.10.16 0
공지 (필독) 도돈토후 방 자동삭제 기간이 3일로 단축됩니다. 1 Lenn 2018.05.01 405
공지 운영진 추가 임명 알림 title: [러브라이브] 마키EX노도치 2017.10.17 237
공지 헌터홀 관리자 명단 (2017.10.18) title: np2의사양반 2017.01.05 412
공지 헌터홀을 처음 찾아오신 분들에게 3 title: np2의사양반 2016.03.17 2057
공지 헌터홀 이용 규정 안내 4 title: (GC) R-맨니모나 2015.02.11 1719
771 힐름님께 title: np7레온 2013.05.04 2975
770 히히, 생일이다. 4 제우스 2014.11.26 485
769 흔한 마우스 패드 2 file CN- 2015.01.31 233
768 흔한 루아틱 4 file title: [신데마스] 카에데하늘나비 2016.01.19 129
767 흔한 P의 마우스 패드 4 file title: (GC) R-맨니모나 2015.02.01 160
766 휴가 선언! 8 title: (GC) N-맨HF크로우 2014.12.08 430
765 훼마의 어버이날 후기(?) 2 훼색의마법사 2014.05.08 1022
764 후후후후후후 2 file title: (디아) 수도사 여힐름엔비어 2014.01.21 1573
763 후추 그라인더 test 6 file title: np7레온 2015.03.30 319
762 회원들이 인물 페이지를 만들 때 참고할 수 있게, 현재 회원 목록이 공개되었으면 합니다. 5 title: (GC) N-맨GC크로우 2013.06.25 2265
761 확장 컴포넌트 테스트 CN- 2012.08.21 3798
760 홈페이지 오류 제보 1 title: np2의사양반 2015.04.23 156
759 홈페이지 앞에 Warning ;; 7 title: [신데마스] 안즈아르미 2017.04.01 83
758 홈페이지 살아 있나 테스트 title: (GC) N-맨크로우™ 2017.12.12 50
757 홈페이지 변경 사항 안내 1 솜다리 2013.06.16 2210
756 현재 이상한 버그가 있는 것 같습니다. 2 title: (GC) N-맨노벨리스트크로우 2012.12.31 4628
755 현재 길티 위치즈 번역 진행 상황 (+잡담) title: (GC) N-맨크로우™ 2017.12.06 54
754 현재 경과 title: (GC) N-맨GC크로우 2013.10.09 2014
753 현재 TRPG 관련 계획 4 title: (GC) N-맨GC크로우 2013.11.26 2004
752 현재 IRC가 터졌어염!★ 2 아마릴리스 2015.12.06 9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39 Next
/ 39